Views
3 months ago

THE JAGUAR 06

가끔 논란을 일으키는 그래픽 디자인계의 거장 스테판 사이그마이스터 | 영국의 공예가가 선보이는 새로운 차원의 목공예 | 폴 파이레가 선보이는 상하이 미슐렝 스타 레스토랑 | 아이리스 반 헤르펜이 재정의한 패션 테크놀로지 | 미래도시 서울로의 시간 여행

DESTINATION DRIVE

DESTINATION DRIVE 건축가 코는 다음 같이 이야기한다. "이 안에 들어와 있으면 도시의 소리가 들리 않습니다. 자연઼조차 간접적이. 우리가 라는 건 사람들이 편안함을 느끼면서도 이 લ간으로 인해 기분이 맑아는 것이었습니다." 이은 루터 ો회만 만인을 위한 상의 લ간이다. 애쉬우드로 만든 예석이 가런히 치되어 있으나 이에는 명상에 사용하는 쿠션, 기도용 매트가 ૐ비되어 있는 것은 론, 메카 향을 나타내는 퀴블라 표식까 ૯려져 있다. 이에 들어서면 사제뿐만 아니라 이에 하는 사회 복사에게도 말을 걸 수 없으며 언으로 앉아 있어야만 한다. 코는 다음 같이 이야기한다. " 이에 오는 많은 사람들은 시내의 사실에 출하면서 여기에 들르곤 합니다. 하철 역에서 이에 도착해 몇 분간 머면서 긴장을 풀고 생각에 잠기곤 해요." 이 예당의 શ리자인 난나 헬라코스키는 이에 수하며 다음 같이 덧붙인다. "모든 도시에는 도서શ 같은 조용한 장소가 있. 하만 이은 조 특별합니다. 여기는 핀란드 전역에서 가장 혼잡한 역에 자리한 이만, 누ૐ든 쉽게 들어올 수 있는 고요한 લ간이니까요.” 핀란드인들은 이러한 휴식 લ간을 조성하는 데 탁월한 역량이 있는 듯하다. 이 예당이 보이는 처에는 2018년 12월에 개શ한 새로운 오디(Oodi) 앙 도서શ이 자리하고 있는데, 이는 헬싱키의 심부를 재편하고 있는 또 다른 목조 건축이다. 건 내부가 모양 기둥으로 조형된 오디 도서શ은 단순한 도서શ이 아니라, 고요함 속에서 개인적인 작업 사색을 할 수 있는 લ동체 લ간을 탄생시켰다. 3층 전체에 걸쳐 다양한 안락의자, 재봉틀 3D프린터를 갖춘 작업대, ૯리고 카펫 위에 느하게 앉아 노트북으로 작업을 할 수 있는 '자유 휴식 લ간'이 마련되어 있다. 원목, 화분에 심은 나, 천장의 둥 창을 통해 산란되는 부드러운 빛은 자연에 가까운 평온함을 고조시킨다. 마치 래의 현대 도시가 나아가야 할 올른 향을 보고 있는 듯한 느낌이다. “ 헬싱키는 특히 겨울이 되면 황의 적막함이 게 드리우는 도시이다 헬싱키는 특히 두꺼운 눈에 뒤덮이는 겨울이 되면 황의 적막함이 게 드리우는 도시이다. 헬싱키의 앙 ઼장에 서서 경 40km를 ૯리면 숲으로 뒤덮인 도, 잔결을 일으키는 만의 해안선, ળ 강어, 립લ원 두 까 모두 한 범위에 들어온다. 재૬어 I-PACE의 1회 충전 시 행 범위가 333SU*라는 점을 감안했을 때, 이는 충분히 제어 가능한 범위이다. 충전 속도 또한 생각보다 훨씬 더 빠르다. 속 충전 CCS 플러૯는 0% 상태의 터리를 약 45분만에 80%까 충전할 수 있다**. 도로변의 식당에서 따뜻한 점심 한 끼를 먹는 시간 동안 차는 충분히 충전되었고 행 답사를 시작할 비가 완료되었다. 눅시오 립લ원으로 출하며 재૬어 전기차의 조용함뿐 아니라 힘을 전혀 들이 않으며 차가 ૐ동된다는 점에 놀랐다. 이 차량은 전통적인 변속기가 없기 때에 가속 시 연이 생하 않는다. 터리는 차축 사이 하단에 치되어 있어 차가 면에 견고하게 자리잡을 수 있으며, 매우 우수한 400PS의 최대 출력을 제લ한다. 우리의 목적는 핀란드 립લ원 본부인 할티아 센터였다. 이은 외શ이 멋 건 안에 자리하고 있는데, 목재로 된 표면 안쪽을 들여다보면 I-PACE와 લ통점이 많다는 걸 알 수 있다. I-PACE는 90kWh 터리의 고적 리튬이온 파우치 셀에 에너를 저장한다. 할티아 센터는 태양열 열 에너 시스템을 조합하여 에너 사용량의 대부분을 자자족하고 있다. 이 건 아래의 암에는 11km 깊이의 ૐ멍이 뚫려 있다. 여름에는 태양 전판의 열을 이 암에 쏟아 부어 건을 냉하기 위한 차가운 લ기로 꾼다. 겨울이 되면 이전 여름에 저장해둔 열로 다시 난을 하는 원리이다. 할티아 센터 소장 톰 셀래니에는 다음 같이 이야기한다. "이 시스템은 결 천연 터리 같은 겁니다." 핀란드에서는 모든 것이 숲으로 다시 결되는 듯하다. 깜삐 예당 마찬가로, 할티아 센터의 건축 양식에서도 목재는 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૯리고 깜삐 예당처럼 목재에 도장이나 옻칠을 하 않고 랍만 른 상태이로 나가 숨을 쉴 수 있다. 또 한 가 લ통점은 건의 ૐ조가 유기적인 달걀 모양이라는 점이다. 톰은 이렇게 설명한다. "우리는 핀란드의 역사, 신화, 학, 예술, 자연의 각 요소를 조합하려고 노력했습니다. 할티아는 흰뺨오리(핀란드에서 자 볼 수 있는 다오리) 같은 모양을 하고 있으며, 이의 요 전시 લ간을 가운데에 알처럼 품고 있는 형태. 이는 핀란드인이라면 누ૐ나 알고 있는 흰뺨오리의 알에서 천창조가 시작되었다는 신화를 영한 겁니다." 톰은 설핏 웃으며 말을 이어 나갔다. ૯에 말에 따르면, 이 세계와 만의 기원을 설명하는 핀란드의 서사시 칼레라를 살펴보면 핀란드의 화는 모든 것이 ૯ 심장부인 호수와 숲으로 돌아간다고 한다. 우리와 이야기를 나눈 핀란드 사람들이 복해서 이야기한 제는 자연으로의 회였으며, 특히 전원 속 오두막의 평온함에 대한 이야기가 를 이루었다. 핀란드에서는 거의 모든 사람이 도시에서 몇 시간 떨어 에 위치한 호숫가 옆 오두막에 머는 일이 다사이다. 론 어느 정도의 가정에 기한 일상이만 말이다. 우리는 헬싱키의 아늑한 커피숍에서 로베르트 누오르테를 만났다. *연료 소비량: 해당 사항 없음. CO2 출량: 0(g/km). EV 범위: 최대 333km. EV 범위 수치는 표화된 경로를 행하는 프로덕션 차량을 기으로 합니다. 달성 범위는 차량 터리 상태, 실제 경로, 환경, 행 스타일에 따라 달라 수 있습니다. **100kW 충전기로 차량을 충전할 경우를 나타냅니다.

가이드 마르쿠 얀호넨(아래) 함께 황를 체험하고, 오디 શ(왼쪽) 또는 할티아 센터 (오른쪽, 소장 톰 셀래니에) 같은 현대 건축을 탐하는 모든 여정에서 I-PACE는 우아한 동행으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낸다.

 

JAGUAR

THE JAGUAR #06 Magazine

 

<재규어> 매거진은 다이내믹 드라이빙에서부터 매혹적인 디자인, 최첨단 테크놀로지까지, 감각을 일깨우는 재규어의 독보적인 퍼포먼스를 소개한다.

<재규어> 창의력과 혁신은 재규어가 내딛는 모든 발걸음의 중심에 있습니다. 이번 호에서는 디자이너, 발명가, 자유로운 사상가 등 전 세계의 영향력 있는 인물들의 이야기를 담았습니다. 흥미로운 자동차 이야기도 물론 확인할 수 있습니다. 재규어 I-PACE와 함께한 고요한 핀란드 여행, 전설적인 XJ220, 그리고 스타일리시한 우아함을 뽐내는 1978 XJ까지 이번 호를 통해 만날 수 있습니다.

LIBRARY

THE JAGUAR 06
THE JAGUAR 03
THE JAGUAR 02
THE JAGUAR 01

© JAGUAR LAND ROVER LIMITED 2017


상기 연비는 제조사가 국내 법률에 따라 공식적인 인증을 통해 얻은 결과입니다. 단, 차량의 실제 연료 소비량은 운전자 및 주행 환경에 따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해당 수치는 비교 목적으로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상기 정보, 제원, 이미지들은 실제 국내 적용 사양과 상이할 수 있으며 성능 개선을 위하여 사전 예고 없이 변경될 수 있습니다. 정확한 모델별 옵션 적용 사항은 가까운 재규어 랜드로버 공식 딜러 전시장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